qrcode
Top

성견을 친구한테 받았는데 아무도 없으면 난리예요. 사료도 잘 안먹어요. (분리불안증) > 자주하는질문

한국닥스훈트의 고향

베르네 집

나비

자주하는질문
홈 > 커뮤니티 > 자주하는질문

성견을 친구한테 받았는데 아무도 없으면 난리예요. 사료도 잘 안먹어요. (분리불안증)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174회 작성일 12-01-15 12:47

본문

안녕하세요.

다 자란 강아지를 입양하셔서 조금의 문제가 있는것이예요.
닥스훈트는 원래 한주인을 섬기는 사랑이 깊은 견종으로
주인의식이 강하다고 표현하고있어요.

처음 대면할때 그런 기질적인면때문에 손을 물리게 되신것이구요...
워낙 영리한 견종이라 주인이 바뀌게된것을 이제는 확실하게 알고 의지하고 있다고 생각되네요.

사료를 안먹는것은 여름철이라 식욕이 떨어져서 그럴수있어요.
친구분이 기를때 먹이던 사료가 어떤것이었는지 알아보고 먹이시면 잘 먹을수도있구요.
강아지의 예방접종 문제는 어떻게 되어있는지가 가장 중요해요.
시간되실때(빠른시일내로) 동물병원에서 면역항체 검사를 하는것이 좋을것 같아요.
면역이 없으면 바로 예방접종에 들어가야하니까요.(내외부기생충 방지약도 해주세요..)
강아지를 기르면서 가장 중요한점이 예방접종을 잘 해주어야하는것과
그 면역력을 유지시켜주고, 체질을 강하게 해줄수있는 사료선택이 잘기를수있는 열쇠예요.

시중에 소개되고있는 많은 사료가 있지만 사료선택이 얼마나 중요한지는
오랜세월 닥스훈트를 기르면서 얻은 진리예요.

혼자있는것을 싫어하는것은 주인이 바뀌어 아직 환경적응이 덜되어 불안해서 그러는것이예요.
잠시 강아지혼자 두고 나가셨다가 몇십분후에 들어와 보세요.
나가실때 옆방가는듯 아무말씀 하시지마시고 자연스럽게 나가세요.
주인이 꼭 들어온다는것을 인식시켜주셔야해요.
몇번 그러다 보면.. 차츰 혼자있는것에 익숙해져서
혼자있어도 편하게 지낼수있어요.

음악을 틀어주거나 tv등을 켜놓고 나가시면 ..
옆에 누군가가 있다고 강아지가 안심할수도있어요.

닥스훈트는 흉심이 발달된견종으로 긴허리를 안정되게 받쳐주고, 짧고 굵은다리 역시
흉심을 받쳐주는 자연스럽게 진화된 견종의 체형이예요.
여러녀석이 뛰는 모습을 보면 절로 기분이 좋아질정도로
특별한 체형을 갖고있는 닥스훈트종들은
성격도 작아도 대범하고, 소형견보다는 대형견을 좋아하시는 애견인들이..
만족할수있는 성품을 지닌 의리있는 견종이예요.
대소변을 잘 가리는 츄츄같아요.
소변을 보기는 해야하는데 풀어주지않으니까 아마도 그안에서 싸게되어 그런현상이 생긴것 같아요.

시간을 맞추어 아침저녁 두번만 산책을 하게되면
아마도 실내에서 대소변을 보는일은 적어질꺼요.
그러다 실내에서는 전혀 싸지않게될꺼구요....^^

잘 융화되셔서 이쁘게 기르셨으면 좋겠어요..
좋은주인만나서 평생을 잘 살수있는 강아지가 가장 행복한것같아요...
주말... 비가 많이 오네요.
츄츄와함께 좋은시간되세요.




> 후........ 님이 남기신 글:
>
> 안녕 하세여...
> 저이집 츄츄 때문인대여...
> 친구 가 사정으로 못키운다구
> 넘겨받은 닥스 숫컨 단모종 블랙탄 이거등여...
> 왜모를 보구 있으면 너무 미남이에여 ^^
> 닥스 정보 알아보다 이쪽으로 들어 왓어염 ㅎㅎ
> 처음넘겨받을때
> 낮을 가려서 손두 물렷지만...
> 이틀 지나고 산책 가다가 더워서 나무그늘에
> 안자 있으니 안기더군여...ㅎㅎ
> 궁금한건...
> 넘겨받은 강아지
> 아무런 정보도 모른다는 거에염...
> 이틀 정도 지켜 보면서
> 행동이나 습관 정말 유별 나단걸 알았어염
> 대면을보면 치워달라고 낑낑거리고...
> 수술을 한건지.. 짓지는 안터라구여
> 낑낑 거리고 강아지들 충격받으면 내는 께겡!~
> 이런 소리 만내구여...
> 처음엔 그냥 얇은 천 까라 주었다가
> 행동이 이상하여 두꺼운 천으로 바꾸어 주었더니
> 잘자더라구여 그런대
> 사료를 잘안먹어염...
> 다른건 안주거등여 왜그런건지....
> 그리구 혼자 있는 걸 엄청 실어해염
> 혼자 살아서....
> 저 일하러 나가면 집에 혼자 있게되거등여...
> 그럴때 자기두 대려나가라구 집에서 나올여구 날리에여
> 얌전히 그냥 놀구 있으면 좋으련만...
> 그리고 왜견상 가슴이 튀어 나와 있던대...
> 월래 그런건가여?
> 허리쪽은 쟐룩하게 잘빠저있구여
> 그리구 성기가 종종 튀어 나와염...
> 또한 개집 에서 설칠때 보면 소변을 질척 거리거등여...
> 왜그런건가여?
> 무슨 문재라두 있는건가여?
> 답변 부탁 드려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하단 바
경기도 화성시 남양읍 온석길 2-17 베르네집 허가번호 5530000-037-2019-0011 사업자번호 124-91-67488 서비스표등록 제 0109605 호
010-8242-8952 (대표전화) , 031-352-8952 , 팩스 031-353-5314

Copyright ⓒ 베르네집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로그인 현대이지웹 바로가기